서울 살곶이 다리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서울 살곶이 다리 정보를 소개합니다.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 서울 살곶이 다리

설명

지금까지 남아있는 조선 시대 다리 가운데 가장 긴 다리인 '살곶이다리'는 이 일대가 '살곶이벌' 이라는 이름으로 불리었던 데서 유래하였는데「한경식략」권량조(橋粱條)에 보면 그 공식 명칭은 제반교(濟盤橋)라 하였다.살곶이벌은 국왕의 군사대열장과 매사냥터로 이름이 났던 곳으로서 이 다리를 통해 태종과 순조가 모셔져 있는 '헌/인릉'과 성종과 중종이 모셔진 '선/정릉'에 갈 수 있어 국왕이 수시로 행차했다. 그러나 조선 시대 후기 흥선대원군이 이 다리의 반을 헐어 경복궁을 짓는 돌로 사용하여 거의 100년 동안 다리가 폐쇄되기도 했다. 1973년에 수리 및 복원이 된 살곶이다리는 교폭 20척(6m), 길이 258척(78m)으로서 조선 세종 2년(1420년)에 착공하여 성종 14년(1483년)에 완공되었다.교각을 횡렬로 4열, 종 열로 22열을 배치하고 3장의 장대로 건너지른 위에 다시 동틀돌을 놓아 청판돌을 받게 되어 있으며 좌우로 교안을 장대석으로 쌓았다. 기둥돌 아래는 네모난 주초가 있고 그것은 물밑 받침돌에 의하여 지탱되도록 하였으며 기둥은 유수의 저항을 줄이기 위하여 마름모꼴로 다듬었다.


홈페이지

http://www.cha.go.kr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불가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가능

문의 및 안내 : 02-2286-5202

주차시설 : 없음

쉬는날 : 연중무휴

이용시간 : 24시간


위치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