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 - 국내 여행 정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음식점 정보를 소개합니다.

탯자리나주곰탕

탯자리나주곰탕

20222     2020-02-17

전라남도 나주시 징고샅길 5-1
061-332-3377

50여 년 전 나주 곰탕이 처음 탄생된 곳이며 하루 종일 고아서 뿌옇게 우려낸 사골 곰국에 수십 근의 고기를 삶아내면 맑은 장국처럼 보이나 맛은 시원하며 담백하다. 곰탕이 태어난 자리라는 의미의 탯자리나주곰탕은 각종 방송국에 수차례 소개되었으며, 나주배 김치와 공동으로 현재 특허청에 상표등록이 완료된 상태이다. 고유한 전통의 숨결은 주인의 장인 정신을 엿볼 수 있고, 해마다 남도 멸치 젓갈로 2만 포기의 김장을 하여 일 년 내내 묵은지가 별미로 나온다.

홍어일번지

홍어일번지

22114     2020-02-17

전라남도 나주시 영산3길 2-1
061-332-7444

나주 영산포에서 국내 최초로 홍어만을 전문으로 취급하는 홍어 전문점이다. 사단법인 대한 명인 문화예술교류회는 2대째 홍어요리를 이어오고 전통음식 발전과 계승에 기여한 나주 홍어의 안국현 대표를 음식 부문 홍어 명인으로 선정했다. 주인장이 17년 동안 갈고닦은 솜씨로 만든 홍어요리는 10여 가지나 된다. 이 집이 가장 자랑하는 삼합뿐만 아니라 홍어무침, 튀김, 전 등 다양하다. 톡 쏘는 맛이 나도록 삭혀서 막걸리와 곁들여 먹는 홍탁이 가장 유명하며 이른 봄 보리싹과 홍어 내장을 넣어 홍어애국을 끓이기도 하며, 회, 구이, 찜, 포 등으로 먹기도 한다.

나주곰탕노안집

나주곰탕노안집

20229     2020-02-17

전라남도 나주시 금성관길 1-3
061-333-2053

1963년부터 매일 지상 입구에서 장터 국밥집으로 시작하여 지금은 전국적으로 이름이 알려진 나주의 대표적인 맛집이다. 곰탕에 들어가는 고기를 국물에서 바로 건져서 썰어내기 때문에 고기 맛이 살아있고, 고기와 국물의 온도차가 나지 않아 국물 맛이 좋다. 미리 고기를 썰어 준비해 두는 것이 아닌 만큼 손은 한 번 더 가지만 그만큼 정성이 더해진다는 주인의 설명이다.

대승장어

대승장어

17034     2020-02-17

전라남도 나주시 다시면 구진포로 91
061-336-1265

가족이 함께 20여 년 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이집 주인장의 장어 맛은 기름기를 빼는 것과 양념소스에 있다고 한다. 우선 초벌구이 때 바싹 구어 기름기를 빼고 두 번 구울 때 양념을 바른다고 한다. 담백하고 찰지고 구수하다. 얼큰하고 담백한 장어탕 또한 이 집의 별미다.

한재골하얀집

한재골하얀집

14897     2020-02-17

전라남도 담양군 대전면 방축동길 4
061-381-5282

우리의 몸에 이로운 음식은 한방을 위주로 한 음식들이 대부분이다. 예로부터 기를 보호하고 몸에 원기를 불어넣은 음식들이 사랑을 받아왔다. 담양 한재골 가는 길에 자리 잡은 한방요리 전문점 한재골하얀집은 담양군의 명가 10곳 중 한 곳이다. 부부가 함께 직접 조리하며 천연 조미료만 사용한다. 이곳의 주메뉴인 약오리찜, 옻닭, 옻오리는 당귀, 황기, 가시오가피 등 10여 가지의 한방재료를 넣고 이 집의 비법으로 조리해 맛과 영양이 좋아 인근에 소문이 자자하다. 맛보고자 하는 이들은 한 시간 전 예약이 필수다. 그만큼 시간과 정성이 들어가기 때문이다. 모든 반찬은 재활용하지 않으며 주인장의 손맛으로 익힌 3년 된 묵은지가 별미 중의 별미다.

한국추어탕

한국추어탕

15376     2020-02-17

전라남도 목포시 하당로241번길 11
061-282-5080

상동에 위치한 한국추어탕은 개업 후 10년이 넘는 지금까지도 살아있는 미꾸라지만 사용한다. 미꾸라지는 10월 초에 가장 많이 나고 살이 통통해 이때 추어탕을 제대로 즐길 수 있다. 미꾸라지의 효능으로는 우수한 단백질과 칼슘, 비타민이 많기 때문에 원기회복에 좋고 술 해독작용과 동맥경화, 골다공증에 탁월하다. 식사로는 담백한 추어탕이 좋고, 안주로는 전골과 돌판 숙회가 별미 중의 별미다.

인동주마을

인동주마을

20437     2020-02-17

전라남도 목포시 복산길12번길 5
061-284-4068

예로부터 전라도 하면 맛의 고장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남도 음식 명가이자 인동초 발효주 및 제조 방법 신지식으로 선정된 경력이 있는 인동주마을은 인동주 막걸리와 인동초 평화주 뿐만이 아니라 꽃게장 백반으로도 매우 유명한 곳이다. 돼지고기와 홍어, 김치가 곁들여진 홍어삼합도 인기가 좋다.

한미르

한미르

17945     2020-02-17

전라남도 목포시 유달로 112
061-243-7227

목포 유달산 기슭에 위치한 한정식집이다. 삼합(홍어, 돼지고기, 묵은 김치)을 기본으로 하여 바닷고기를 이용한 회나 찜 그리고 전통 신선로 등 궁중요리가 배합된다. 가족단위나 비즈니스를 위한 접대까지 이용하기에 좋은 곳이다.

나무포

나무포

17113     2020-02-17

전라남도 목포시 수문로 19-1
061-243-8592

'나무포'는 목포의 또 다른 옛 이름이다. 목포라는 지명은 남포-나무포-나무개-목포로 변천되었다고 한다. 삼국사기와 같은 옛 문헌에 쓰인 지명은 어디에서 연유하고 무엇을 의미하는지 알 수가 없다. 그러나 목포의 지명 변천사를 보면 알 수 있듯이 목포가 옛날에는 나무가 많아 숲이 울창하여 '나무의 고장', '나무의 포구'라는 뜻으로 목포라는 지명이 유래하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죽동에 위치한 소고기 전문점 나무포는 그 이름에 걸맞게 항상 신선하고 좋은 재료로 최고의 맛과 복을 드리겠다고 하는 주인장의 얘기 속에 남다른 맛이 숨어있다. 1등급 한우고기를 사용해 그 맛이 쫄깃쫄깃하고 담백하다.

무안식당

무안식당

17816     2020-02-17

전라남도 무안군 무안읍 면성2길 36
061-453-1919

얇게 저민 소고기 색이 짙으면서 밝고 투명한 붉은빛, 쫄깃하고 담백한 맛, 무안이 자랑하는 양파 한우고기다. 양파가 가장 많이 나는 지역이기에 소도 양파를 먹는다. 무안읍 사무소 옆에 위치한 무안양파 한우의 1호점 무안식당의 생고기는 소 앞다리에서 나오는 태받이살을 쓴다. 기름기가 없고 찰지고 담백한 맛이 백미 중의 백미다. 돌게장에 곁들여 먹으면 좋다.

삼대광양불고기집

29869     2020-02-17

전라남도 광양시 광양읍 서천1길 52
061-763-9250

삼대째 내려오는 불고깃집으로 현재 3대와 4대가 함께 운영하고 있다. 시에서 모범음식점, 남도음식 명가로 지정된 곳이기도 하다. 실내는 룸으로 조성되어 있고 자리에 앉으면 바로 흑임자죽이 애피타이저로 나온다. 불고기는 숯불에 굽기 때문에 더욱 고소한데, 오랫동안 은은하게 타는 숯불은 광양 백운산의 참나무로 만든 숯이란다. 고기의 원산지는 호주산이지만 특별한 비법으로 양념을 해 맛이 좋다.

들풀

22857     2020-02-17

전라남도 담양군 고서면 분향용대길 3-6
061-381-7370

담양 고서면에 산채정식으로 소문난 집이 바로 들풀이다. 이 집의 특징은 기존 한정식의 부담스러운 가격과 양 대신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게 가격이 저렴하다는 것이다. 친환경 재료는 물론이고 주인장의 정성과 함께 계절마다 절기에 따라 맛과 멋을 담아낸 음식들이 남도의 맛 그대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