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영회원(민회빈)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광명 영회원(민회빈) 정보를 소개합니다.

  • 광명 영회원(민회빈)
  • 광명 영회원(민회빈)
  • 광명 영회원(민회빈)
  • 광명 영회원(민회빈)

설명

이 묘소는 조선조 제16대 인조의 원자인 소현세자의 부인 민회빈 강씨(민회빈)가 잠든 농원이다. 세자빈 강씨는 우의정을 지낸 문정공 강석기의 딸로 인조5년(1627년) 에 세자빈이 되었으나 병자호란의 여파로 소현세자와 함께 청나라 심양에 볼모로 가서 많은 고생을 하고 귀국하였다. 심양에서의 볼모생활 동안 소현세자를 도와 조정을 대표하여 진취적인 태도로 조선 백성의 구제 및 양국간의 관계 조정에 노력을 기울였다.그러나 귀국 후 두달만에 소현세자가 세상을 떠나자 봉림대군이 세자가 되어 귁국하게 되었다. 이 후 평소 민희빈과 사이가 좋지 않았던 인조의 후궁 조씨 등이 민회빈이 소현세자를 독살 하였고 왕실을 저주 한다고 무고하여 인조23년(1645년)에 폐빈되고 그 다음해 사약을 받고 죽임을 당하였다. 그 뒤 숙종 44년(1718년)에 세자빈 강씨의 결백함이 밝혀져 민회빈으로 복위되고 고종7년에는 이 묘를 영회원이라 개칭하였다. 현재 능원의 봉분앞에는 혼유석, 장명등이 있고 봉분의 좌우에는 문인석, 망주석, 석양, 석마, 석호등이 남아 있다.


홈페이지

문화재청 http://www.cha.go.kr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없음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불가

문의 및 안내 : 광명시 문화종무과 02-2680-6142

주차시설 : 없음


위치

경기도 광명시 노은사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