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광사 보광선원(서울)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정보를 소개합니다.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 보광사 보광선원(서울)

설명

보광사(普光寺)는 서울시 강북구 우이동 76-19번지 삼각산에 자리한 재단법인 선학원 소속사찰이다. 소나무가 빼곡히 들어서 숲을 이룬 우이동의 솔밭공원을 지나 포장된 길을 따라 걷다보면 삼각산 기슭에 자리한 보광사에 닿는다. 수십 년 전만 해도 이곳은 숲의 한가운데였지만 지금은 도심과 바로 이웃하고 있어 산을 한참이나 올라왔다는 것을 느끼지 못한다. 보광사는 1788년(정조 12) 금강산에서 수도한 원담스님이 신원사를 창건한 것이 그 시초이다. 이후 한국전쟁으로 인해 소실되고 일부 건물만이 남아 법등을 겨우 이어 왔었다. 그러던 것을 1979년 남산당(南山堂) 정일(正日) 스님이 포교의 원을 세우고 이곳에 주석하면서 불사를 시작하여 1980년 11월 보광사로 절 이름을 바꾸었다. 이후 스님은 가람을 일구어 오늘의 모습이 되도록 하였고, 대승경전산림법회와 참선법회를 정기적으로 열어 사람들에게 부처님의 가르침과 선법을 전하여 스스로 바른 길을 찾게 하였다. 이로서 보광사는 스님의 발원대로 명실상부한 포교의 도량으로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이렇게 대중 교화에 혼을 쏟으셨던 정일스님은 세연이 다해 2004년 열반에 드시고 말았다. 이후 보광사 대중들은 보다 발전적인 모습으로 스님의 뜻을 이어나가고 있다.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불가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없음

문의 및 안내 : 보광사 02-993-3808

쉬는날 : 연중무휴


상세정보

화장실
있음

위치

서울특별시 강북구 삼양로145길 176 (우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