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타암(양산)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미타암(양산) 정보를 소개합니다.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 미타암(양산)

설명

* 천연 동굴에 조성한 석굴 사원, 미타암 *

미타암은 경상남도 양산시 웅상읍 천성산(千聖山)에 자리 잡은 대한불교조계종 제15교구 본사 통도사의 말사이다. 646년(선덕여왕 15) 원효대사가 창건한 것으로 전하며, 원효대사가 창건한 89암자 가운데 하나로 본다. 920년(경명왕 4)에 지공대사가 중창하였다. 1376년(우왕 2)에 중창했으며, 1888년(조선 고종 25)에 다시 정진(正眞)이 중창하였다. 구한말에 우리나라의 선사상을 부흥시킨 경허(鏡虛)의 제자 혜명(慧明, 1861~1937)이 주석했으며, 현재 그의 비석이 남아 있다.미타암은 천연 동굴에 인공을 가해 조성한 석굴 사원이다. 현존하는 당우(堂宇)로는 대웅전·산신각·요사채 등이 있으며, 대웅전에는 석조아미타여래입상이 모셔져 있다.

* 미타암의 주요 보물, 아미타불 *

『삼국유사(三國遺事)』 「포천산 오비구(布川山 五比丘)」조에는 다섯 비구가 포천산의 석굴에서 아미타불을 염하며 수행한 결과 득도하여 극락으로 갔다는 설화가 전해지며, 이 포천산의 석굴이 지금의 미타굴로 추정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석굴 내부에 봉안된 아미타불(阿彌陀佛)은 신라 문성왕의 왕후가 병을 앓게 되자, 석굴에 부처님을 모시고 불공을 드리면 병을 나을 수 있다하여 봉안하게 되었다는 일화를 지니고 있다.

이 불상은 719년에 조성된 국보 제82호 감산사석조아미타불입상(甘山寺石造阿彌陀佛立像)과 여러모로 닮아 있어 주목되며, 통일신라시대의 뛰어난 석조예술로 평가되어 보물 제988호로 지정되어 있다. 또한, 미타굴은 신라의 불상을 봉안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석굴암의 성립시기인 경덕왕 대에 함께 존재하였다는 점 등에서 ‘양산의 석굴암’이라 불려지기도 한다. 이처럼 미타암은 미타굴을 중심으로 이루어진 아미타도량으로, 후세에 법당과 여러 당우를 지어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근세에는 많은 고승들이 수도와 정진으로 이곳을 거쳐 갔고, 오늘날에는 관음기도 도량으로서 납자와 신도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홈페이지

http://미타암.com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불가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불가

문의 및 안내 : 055-365-4184

주차시설 : 주차 가능

쉬는날 : 연중무휴


상세정보

화장실
있음

외국어 안내서비스
불가

위치

경상남도 양산시 주진로 379-61 (소주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