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절사·상의재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충절사·상의재 정보를 소개합니다.

설명

* 단종의 충절지사 엄흥도를 기리는 사당, 충절사.상의재 *

조선시대 단종의 충절지사인 엄흥도(嚴興道, 생몰년 미상)를 기리기 위해 세운 건물이다. 엄흥도는 영월의 호장이었는데, 당시 이곳으로 유배당해왔던 노산군 즉, 단종의 죽음을 맞이해서 그의 시신을 수습하여 읍에서 북쪽으로 5리쯤 떨어진 동을지(冬乙旨)에 장사지냈다. 당시 세조 치하에서 과감히 그런 일을 했다는 것은 널리 충절로 인정받기에 충분했다.

* 충절사의 역사 *

17세기 중반 단종이 복위되면서 엄흥도의 후손들은 송시열(宋時烈,, 1607∼1689)의 건의로 벼슬길에 올랐으며, 그는 사육신과 함께 육신사(六臣祠)에 위패가 모셔지게 되었다. 1726년(영조 19)에 공조참의, 1833년(순조 33)에는 공조판서로 그의 벼슬을 높였으며, 1877년에는 ‘충의공(忠毅公)’이란 시호를 받았다. 엄흥도의 충정을 기리기 위해 영조 때 별묘(別廟)와 상절사(尙節祠)를 건립하였는데, 이 사는 1833년 서원으로 승격하여 의산서원(義山書院)이라 하였다. 그후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폐철되었다가 1900년에 의산서원 자리에 상의재가 다시 건립되었다. 이때 위패는 별묘에 모시고 충절사(忠節祠)라 하였다. 상의재는 이전의 의산서원 내에 존재하던 여러 건물들 가운데 강당(講堂)에 해당된다.


홈페이지

문경 문화관광 http://www.gbmg.go.kr/tour/main.do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없음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없음

문의 및 안내 : 문경시 문화예술과 054-550-6401


위치

경상북도 문경시 산양면 의산길 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