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덕궁 향나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창덕궁 향나무 정보를 소개합니다.

  • 창덕궁 향나무
  • 창덕궁 향나무
  • 창덕궁 향나무

설명

창덕궁의 향나무는 나이가 약 700살 정도로 추정되며, 높이 12m, 뿌리부분 둘레 5.9m이다. 가지는 동서남북으로 1개씩 뻗어나갔는데 남쪽 가지는 잘라졌고, 북쪽 가지는 죽었으며, 동쪽 가지는 꼬불꼬불한 기형으로 자랐다. 나무의 모양은 마치 용(龍)이 하늘을 오르는 모습처럼 생겼다. 창덕궁은 조선 태종 4년(1404)에 왕실의 별궁으로 지었는데, 별궁을 지은 다음 어느 정도 자란 커다란 나무를 심었을 것이라고 생각해서 나무나이를 700년이라 추정한 것이다. 창덕궁의 향나무는 오랜 세월동안 조상들의 관심과 보살핌 가운데 살아온 나무로 문화적 자료로서의 가치가 높아 천연기념물로 지정·보호하고 있다. * 나무높이 12m / 보호구역 : 314㎡


문의

02-3668-2300


홈페이지

창덕궁 http://www.cdg.go.kr
문화재청 http://www.cha.go.kr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없음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없음

문의 및 안내 : 02-3668-2300 (창덕궁 관리소)


위치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99 (와룡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