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신림동 민속순대타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서울 신림동 민속순대타운 정보를 소개합니다.

  • 서울 신림동 민속순대타운
  • 서울 신림동 민속순대타운
  • 서울 신림동 민속순대타운

설명

신림동 순대타운의 역사는 1977년을 전, 후로 하여 신림동 시장 안에 순대볶음 요리가 등장하면서 시작됐다. 그리고 1992년 지금의 민속순대타운 건물에 시장에서 장사를 하던 사람들이 입주하면서 신림동 순대골목은 제 2의 시대를 맞이하게 되었다. 현재 민속순대타운에는 1, 2층이 같은 집이며 3층과 4층에 약 30개의 음식점이 영업을 하고 있다.1977년에는 순대 집이 두 집 밖에 없었다. 그리고 1979년 이후로 몇 집이 더 생겼고 점차 늘어나면서 1985년을 전, 후로 20집 남짓까지 늘어나면서 신림동 순대 골목이 형성되었다. 1970년대의 주된 단골 안주는 백순대였다. 다시 말해 신림동 순대볶음의 효시가 된 음식이 바로 '백순대'였던 것이다. 여기서 말하는 '백순대'는 양념이 없이 깻잎이나 양파 등의 간단한 야채와 순대를 넣고 하얗게 볶았다. 연탄 불 위 네모난 무쇠철판은 지금은 사라진 추억이 되었다.또 양념볶음이 등장한 것은 1980년대 초반 부터이다. 그러나 지금의 양념볶음과 들어가는 재료가 달랐는데 당시에는 깻잎,양파, 당근 등 약간의 야채와 순대를 올리고 다른 양념을 넣지 않은 그냥 고추장으로 빨갛게 볶았으며 화력도 연탄 불에서 곤로로 바뀌는 시기가 이 때였다.그리고 민속순대타운 건물로 입주를 하기 시작한 1992년부터 지금에 이르기까지 민속순대타운에는 초창기 메뉴인 백순대가 다시 등장했음은 물론이고 양념순대까지 신림동 순대타운의 주 메뉴로 자리잡게 되었다. 또 양배추, 파, 마늘, 당근, 양파, 새송이버섯, 오징어, 쫄면, 가래떡 등 양념순대에 들어가는 재료 역시 더 많아졌다. 뿐만 아니라 백순대 전용 소스 역시 들깨, 참깨, 고추장, 참기름 등을 넣어 새롭게 선보였다.서민들의 가벼운 주머니로도 마음을 넉넉하게 나눌 수 있는 곳이 바로 신림동 민속순대타운으로 30년을 넘긴 신림동 순대볶음의 역사는 서민들의 힘으로 영원할 것이다.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불가

신용카드 가능 : 가능

애완동물 가능 : 불가

문의 및 안내 : 02-889-1233

주차시설 : 주차 가능(인근 주변 유료주차 / 1,500원(30분))

쉬는날 : 연중무휴

이용시간 : 12:00 ~24:00


상세정보

화장실
있음

위치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로59길 14 (신림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