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공양왕릉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삼척공양왕릉 정보를 소개합니다.

  • 삼척공양왕릉
  • 삼척공양왕릉
  • 삼척공양왕릉
  • 삼척공양왕릉

설명

삼척시 근덕면 궁촌리 추천 고돌재에 있는 고분 3기, 삼척에서 남으로 약 40리 가면 동막리를 지나 "사래재"라는 나즈막한 고개를 넘어 가면서 바다쪽을 건너다 보면 큰 소나무가 외로이 서 있고, 그 곳에 석축굽을 돌린 큰 무덤과 그 옆과 앞에 작은 무덤이 2기가 보인다. 이 고분들은 고려의 마지막 임금인 공양왕(恭讓王) 3부자의 능이라고 전해지고 있다. 삼척 공양왕릉(恭讓王陵)은 고려왕조의 마지막 임금인 공양왕(제34대, 재위기간 1389-1392)의 능묘이다. 공양왕은 왕조의 몰락과 함께 폐위되어 왕자 석(奭), 우(瑀)와 함께 원주와 간성을 거쳐 삼척에서 조선조 태조 3년(1394)에 교살되었다고 전한다. 왕릉은 오랜 세월이 흐르는 사이 현종 3년(1837) 정유년 가을에 삼척 부사 이규현이 개축하였으며 오늘에 이르기까지 한 많은 사연을 가슴에 품은 채 그저 천추의 한을 품고 침묵을 지키고 있다. 이 묘소는 1942년 면장 김기덕과 이 지방인사들이 다시 개축하고 1977년6월 면장 최문갑이 봉축하였다.

현재 우리 나라에는 공양왕릉이 두 군데 있는데 이 곳 궁촌리와 경기도 고양시 원당동에 남아있다. 경기도에 있는 공양왕릉은 문헌에 기록되어 있으나 이 곳 삼척의 공양왕릉은 민간에 오랫동안 구전되어 왔다.현재 강원도 기념물로 지정된 공양왕릉은 가장 규모가 크고 그 옆은 왕자 나머지는 시 녀 또는 왕이 타던 말무덤이라고 전한다. 이 곳 왕릉은 조선조 헌종 3년(1837)에 삼척부사(三陟府使) 이규헌(李奎憲)이 개축을 했으며 이후에도 여러 차례 보수를 하였다. <태조실록>과 <양촌집> 등에는 조선조 태조 4년(1395)에 고려 왕조의 왕씨를 위해 삼척, 강화, 거제에서 수륙제를 지내게 했다는 기록이 전하고 있다. 이 곳의 지명 유래에 따르면 궁촌은 임금이 유배된 속이라 하고 마을 뒷길 고돌산에 공양왕이 살해되었다는 살해재가 있다. 또한 공양왕의 맏아들 왕석이 살았다는 궁터, 말을 매던 마리방이라는 지명도 전한다. 궁촌리에서는 3년마다 해신제를 지내기 전에 반드시 왕릉에 와서 제사를 추모하고 있다.


홈페이지

http://www.samcheok.go.kr/tour.web
http://www.cha.go.kr


이용안내

유모차 대여 : 없음

신용카드 가능 : 없음

애완동물 가능 : 없음

문의 및 안내 : 033-570-3721


위치

강원도 삼척시 근덕면 공양왕길 43-21 (근덕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