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양사 - 주변 여행 및 근처 관광 명소 - 국내 여행 정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세양사 - 주변 여행 및 근처 관광 명소 정보를 소개합니다.

세양사

12.9 Km    1396     2023-12-08

충청남도 부여군 충화면 칠선로 47

세양사는 부여군 충화면 지석리에 있는 여산송씨 지산공파 문중 사우로 조선 중기의 문신인 화강 송영귀와 신임 송윤헌을 배향하는 사당이다. 사당의 건축 시기는 1958년으로 상량에 명확하게 나타나 있다. 정면 3칸, 측면 3칸의 1도 주 5량 집 구조이며, 지붕은 겹처마 팔작지붕으로 되어 있다. 삼문은 정면 3칸 측면 1칸의 솟을삼문이며, 3량의 가주 구조를 가진 홑처마 맞배집이다. 사당은 신축 당시의 건축양식을 잘 반영하고 있고 사당 건축물로써의 격식이 잘 나타나고 있다. 사당 전면 하단에 있는 낙육재는 신암 송윤선이 수학하던 곳으로 전해 오고 있으며 현재의 낙육재는 1980년에 지은 건물이다. 주변으로 동절사, 복금저수지, 오덕사, 송정저수지, 부여 청소년 수련원, 서동요 테마파크가 있다.

준버섯샤브샤브

1.3 Km    5059     2023-06-13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흑천로 4
041-837-9339

준버섯샤브샤브는 버섯샤브샤브전문점이다. 버섯샤브샤브 이외에 만두전골, 돌솥비빔밥 등을 메뉴로 하고 있으며, 예약시 오리주물럭, 오리탕 등 오리메뉴 식사가 가능하다. 버섯샤브샤브와 만두전골은 대/중/소 크기별로 메뉴를 제공하며, 이 곳의 쌀, 배추, 돼지고기, 사골은 국내산만을 사용한다.

칠갑산도림휴게소캠핑장

칠갑산도림휴게소캠핑장

13.5 Km    2     2023-02-23

충청남도 청양군 장평면 도림로 343

칠갑산 도림 휴게소 캠핑장은 충청남도 청양군 장평면에 자리 잡고 있다. 도로와 인접해 있어 접근이 쉽고 캠핑장은 최대한 산속에 배치해 자연 속 캠핑을 즐길 수 있다. 계곡물은 버들치가 살고 있을 정도로 깨끗하다. 캠핑장 이용 시 평상 1개와 수영장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식당을 함께 운영하고 있어 다양한 음식을 주문해서 즐길 수 있다. 캠핑장은 일반 야영장 9면으로 이뤄져 있는데 사이트 바닥면을 돌판으로 설치한 것이 특징이다. 개인 트레일러와 카라반 입장이 가능하며, 화로대, 전기도 이용할 수 있다. 캠핑장은 연중 운영하고 예약은 전화와 현장 접수로 받는다. 캠핑장 가까이 백제문화 단지, 칠갑산 장승공원 등 여행지가 많아 연계 관광도 가능하다.

백제CC

백제CC

13.6 Km    0     2023-10-16

충청남도 부여군 은산면 충절로 3734-82

백제CC는 충남 부여군 은산면 나령리에 자리 잡고 있으며, 부여 IC와 가까운 거리에 있다. 이곳은 대중제 골프장으로 27홀로 이루어져 있다. 부대시설로는 클럽하우스, 락커 룸, 사우나, 대식당, 프로숍, 골프텔 등이 있다. 주변 관광지로는 백제문화단지, 구드래나루터선착장 등이 있다.

충청남도 종합 관광 안내소

충청남도 종합 관광 안내소

1.4 Km    0     2023-11-22

충청남도 부여군 부여읍 관북리 77 종합관광안내소

충청남도 종합관광안내소는 부여군 부여읍 부소산성, 관북리유적 앞에 위치한 관광안내소이다. 충남 관광지, 특히 부여 관광지에 대한 일반적인 현황 설명과 함께 관광 불편 사항 신고접수 및 처리, 외국 관광객에 대한 통역 서비스(영어, 일본어, 중국어) 등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자가용 없이 대중교통으로 부여를 찾은 관광객을 위해 무료로 짐 보관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으며, 정수기, 컴퓨터, 프린터, 휠체어, 유모차 등의 편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충청남도 종합관광안내소는 부여시외버스터미널과 인접하여 여행객들이 이용하기 편리하다. 주변의 관광지로는 국립부여박물관, 부여정림사지, 부여왕릉원, 부소산성, 관북리유적 등 부여군 백제 역사 유적지구가 있다.

엄가네곰탕

엄가네곰탕

1.4 Km    1     2022-10-27

충청남도 부여군 나루터로 21-4

엄가네곰탕은 충청남도 부여군 구아리에 있는 곰탕과 갈비찜 맛집이다. 대표 메뉴는 한우 사골과 잡뼈, 우족 등을 손질해 우려내는 육수로 맛을 내는 갈비곰탕이다. 오징어, 대하, 문어 등을 넣어 요리한 매운용궁해물갈비찜도 많이 찾는다. 이 밖에 매운갈비찜, 도가니탕, 엄가네곰탕 등을 맛볼 수 있다. 곰탕 고기는 부드럽고, 갈비탕 고기는 달달하고 쫄깃하다. 밑반찬은 정갈하고 김치맛이 좋다. 부여IC에서 가깝고, 주변에 낙화암과 백제문화단지가 있다.

청일사

14.0 Km    1997     2023-12-09

충청남도 부여군 홍산면 홍내로29번길 35-4

부여군 홍산면 교원리에 있는 청일사는 매월당 김시습을 기리기 위하여 세운 사당이다. 조선 광해군 13년에 홍산 현감 심완식이, 김시습이 말년을 보내다가 사망한 곳인 무량사 옆에 작은 누각을 건립하고 제사 지내던 것에서 비롯된다. 이후 홍산 현감 권완이 현재의 홍산향교 근처로 옮긴 것이다. 김시습은 조선 전기 학자이며 우리나라 최초의 한문 소설인 [금오신화]를 지은 인물이다. 이곳은 숙종 30년에 사액서원이 되었고, 고종 3년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훼철되었다가 1970년에 다시 건립하였다. 애초에는 김시습만 배향하다가 유림의 의견에 따라 김효종도 배향하였다. 김효종은 단종의 폐위를 보고 홍산으로 내려와 김시습과 절친한 사이가 되었다. 청일사의 전체적인 배치는 자연 지형을 따라 언덕 위에 사당을 세우고 그 앞에 4개의 기둥으로 된 문이 자리하며, 문을 지나 계단 아래쪽으로 좌우에 청풍각과 수직사가 배치되어 있다. 인근에 홍산향교, 홍산객사, 홍산동헌, 홍산관광농원이 있어 연계해서 둘러보기 좋다.

홍산향교

홍산향교

14.1 Km    15159     2023-12-08

충청남도 부여군 홍산면 홍내로21번길 61

향교는 훌륭한 유학자의 제사를 지내고 지역민을 교육하기 위하여 설립한 고려·조선시대의 국립 지방 교육기관이다. 조선시대에는 국가로부터 토지와 노비 등을 지급받아 교관이 교생을 가르쳤으나, 1894년 갑오개혁으로 근대 교육이 본격화되면서 교육적 기능은 폐지되었다. 홍산향교는 조선 초기에 건립된 것으로 추정하며 [부여향교지]에 기록된 바에 따르면 1591년 관찰사 이성중이 중건하고, 1597년 임진왜란으로 소실되었다가 1610년 이덕기가 복구하였다. 1643년 부여지방의 유림 홍처윤이 향교의 위치가 너무 높아 불편하다 하여 평지인 지금의 자리로 옮겼다. 건물 배치는 전학후묘의 구조로 되어 있으며 배움의 공간인 명륜당은 앞면 5칸·옆면 2칸 규모로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사람 인자 모양인 맞배지붕이다. 지붕 처마를 받치기 위해 장식하여 만든 공포는 새 날개 모양으로 장식한 익공 양식으로 꾸몄다. 대성전은 앞면 3칸·옆면 2칸 규모이며 지붕은 맞배지붕이다. 이외에 홍살문과 내삼문·외삼문이 있다. 인근에 홍산동헌, 홍산객사가 있어 함께 둘러볼 수 있다.

백마가든

백마가든

14.1 Km    1     2022-11-21

충청남도 부여군 충절로 3711

백마가든은 충청남도 부여군 은산면 나령리에 있다. 현대적인 감각이 돋보이는 외관과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하는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내부에는 단체석이 마련되어 있어 각종 모임을 하기 좋다. 대표 메뉴는 구수한 맛이 일품인 청국장이며, 된장찌개와 김치찌개도 인기가 많다. 이 밖에 한우 암소로 만든 육회비빔밥, 국산 암퇘지로 요리한 돼지볶음정식 등 맛깔스러운 여러 가지 음식이 준비되어 있다. 부여IC에서 가깝고, 주변에 칠갑산도립공원과 백제CC가 있다.

작천계곡

작천계곡

14.2 Km    41537     2023-10-10

충청남도 청양군 대치면
041-943-2285

작천계곡은 칠갑산에서 발원하여 흘러내린 지천의 한 줄기이다. 칠갑산에서 발원한 물은 어을하천, 작천, 지천, 금강천의 순서로 흐르는데 작천, 지천이 온직리, 구치리, 개곡리, 장곡리, 작천리, 지천리 등 협곡과 아름다운 산수경을 이루는데 흐르는 물굽이가 기묘하고 기암괴석이 아름다워 지천구곡이라한다. 특히 이 중 까치내계곡이라고도 불리는 작천계곡은 물 흐름이 완만하고 깊지 않아 여름철 물놀이 장소로 인기가 좋아 한여름에 많은 인파가 모여든다. 특히 작천계곡을 끼고 자리잡은 칠갑산오토캠핑장은 시설이 깨끗하고 다양한 놀이시설이 있어 작천계곡을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