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9 - 주변 여행 및 근처 관광 명소 - 국내 여행 정보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9 - 주변 여행 및 근처 관광 명소 정보를 소개합니다.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9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9

1.7 Km    0     2019-08-19

서울특별시 금천구 범안로15길 57
02-807-4800

『2019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페스티벌』은 한국의 미디어아트를 지원하고 역량 있는 아티스트를 발굴하는 한국의 대표적인 미디어아트 페스티벌로, 올해는 ‘기술’과 ‘예술’, 그리고 ‘생명’을 화두로 21세기 생명의 기술적 난제들에 접근한다. 그간의 『다빈치 크리에이티브』가 ‘하이테크놀로지를 선도하는 예술’에 주로 관심을 두어 왔다면 이제는 ‘시대와 사회, 인간을 통찰하고 성찰하는 시대정신’에 주목할 때이다. 이번 전시의 주제는 “Living Life_생명의 삶”으로 2018년 공모에서 선정된 국내 작가 8팀과 해외 초청작가 5팀의 작업을 통해 기술과 생명을 둘러싼 권리와 선택의 정치사회적 차원들을 고민한다.

21세기 현재, 호모 헌드레드(Homo Hundred)의 실현을 가능케 한 생명과학과 컴퓨터기술의 발전은 인공지능, 로봇, 사이보그 등의 현실화로 인류 역사의 전례 없는 가치 판단의 전기를 열어가고 있다. 인공 장기와 같은 신체 보형물을 통한 인간의 사이보그화, 유전자 조작과 신인류의 출현, 인공지능 및 로봇과의 상호작용, 미세먼지〮기후변화와 같은 환경 변동 등 우리가 당면하고 있는 오늘의 문제들은 ‘인간과 생명은 무엇인가?’, ‘어떻게 인간답게 살아갈 것인가?’ 와 같은 질문에 시급하고 현실적인 대답과 대책을 요한다. 이런 시대에 이번 『다빈치 크리에이티브』는 성취〮발전의 지표로서 기술과 예술의 호화로운 결과에 탐닉하기보다는 본질적으로 생명의 운명을 떠날 수 없는 인간 존재가 거듭 새로이 직면하는 권리와 선택의 현장에 개입하고 질문한다.

2010년 출발해 올해로 10주년을 맞는『2019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페스티벌』은 자칫 ‘기술’과 ‘예술’, 그리고 ‘생명’이라는 주제의 표면만을 건드리고 끝날 수 있는 볼거리 위주의 행사에서 한층 진화해 주제에 내용과 깊이를 더하는 렉처를 구성했다. 전시에서 아티스트들이 기술 기반 미디어아트 작업을 통해 광범위한 차원의 첨예한 질문들을 던져 예술의 장을 만든다면 같은 주제를 다른 방법으로 천착해 온 학자와 전문가들의 렉쳐 프로그램은 기술과 생명이라는 담론을 퍼포먼스, 강연, 시연 등 다른 형태로 관람객과 공유하고 확장해 낸다.

뉴서울 다이빙 풀

뉴서울 다이빙 풀

1.9 Km    23728     2019-12-13

경기도 광명시 하안로288번길 15
02-893-4943

뉴서울 다이빙 풀은 최첨단 시스템인 오존 처리의 방식과 최초의 인공해수 잠수풀 및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국내 최다 강습(교육) 자격과 전문 트레이너들의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관리로 이용자의 편리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

정정공강사상묘역

정정공강사상묘역

2.0 Km    22458     2020-03-23

서울특별시 관악구 난곡동

조선 숙종 39년(1713년)에 세워진 정정공 강사상(1519∼1581)의 신도비이다. 선생은 1543년(중종38년) 사마시에 합격하고, 1546년(명종1년) 식년문과에 병과 급제하여 한림이 되어 수많은 관직을 거쳤다. 그후 우의정과 영중추부사를 지냈으며, 사후 아들인이 호성공신에 책록되자 영의정에 추증되었다. 선생은 강홍립 장군(1570 ∼1627)의 조부로서 1561년에 명나라 성절사, 1568년 사신원접사, 1570년 명나라 주청사로 활동하는 등 외교에 역할이 컸으며, 평상시 국가의 치란은 천운에 있지 인력으로는 되는 것이 아니라하여 당파에 초연하였다. 신도비문은 권유가 짓고 본문은 이진검이, 비문의 전서는 권규가 쓴 것이다.

금천구립가산도서관

금천구립가산도서관

2.2 Km    23743     2020-05-06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로5길 43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공지사항
※ 내용 : 제한적 개관(2020.05.06 ~ 별도 안내시까지)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여행정보 변동사항 확인하기

금천구립가산정보도서관은 지역주민의 문화시설 확충을 위해 2007년 3월에 개관한 최첨단 시설의 유비쿼터스 도서관으로 다양한 도서와 멀티미디어 자료를 구비하고 있으며 전자책을 통한 전자정보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역주민의 지적욕구를 만족시키기 위함은 물론, 빠르게 변모하고 있는 국내외적 환경에 대응하기 위하여 정보 제공자로서 뿐만아니라 문화와 교육까지도 제공하여 삶의 질을 높여 나가는 중요한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또한 시대적 요구에 발맞추어 외국어 강좌 및 도서전시, 각종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계층이 필요로 하는 교육·문화·여가 활동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호압사(서울)

호압사(서울)

2.2 Km    23568     2019-09-18

서울특별시 금천구 호암로 278

조선 개국과 더불어 한양에 궁궐이 건립될 때 풍수적으로 가장 위협이 된 것은 관악산의 불(火) 기운과 삼성산(호암산)의 호랑이 기운이었다. 그래서 왕조에서는 이를 제압하기 위해 숭례문(남대문)에는 편액의 숭(崇)자 위의 뫼산(山)자를 불꽃이 타오르는 불화(火)의 형상으로 표현을 했다. 또한 삼성산의 호랑이 기운을 누르기 위해 호랑이 꼬리부분에 해당하는 자리에 절을 창건하게 하였는데 이것이 호압사이다.

이렇게 궁궐(경복궁)을 위협하는 호랑이 기운을 누르기 위해 창건되었다는 호압사는 18세기 전국 사찰의 소재와 현황, 유래 등을 기록한《가람고》나 《범우고》에도 호랑이의 기운을 누르기 위한 비보(裨補) 개념으로 소개되고 있다. 이는 다시 말해서 호압사가 불교 수행의 도량(道場)이면서도 풍수적으로는 호랑이의 기운을 누르기 위한 상징성 또한 지니고 있는 것이다.

* 역사

호압사가 창건된 데에는 두 가지의 전설이 전해지고 있다. 먼저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금천조에는 지금의 시흥군의 현감을 지냈다고 하는 윤자(尹滋)의 이야기가 전한다. 이 기록에 의하면 “금천의 동쪽에 있는 산의 우뚝한 형세가 범이 걸어가는 것과 같고, 그런 중에 험하고 위태한 바위가 있는 까닭에 범바위(虎巖)라 부른다. 술사가 이를 보고 바위 북쪽에다 절을 세워 호갑(虎岬)이라 하였다.....”라 하고 있다.또 다른 전설로는 1394년(태조 3)을 전후해 조선의 도읍을 서울로 정하고 궁궐을 짓는 과정에서 일어난 이야기이다.

즉 태조가 서울에 궁궐을 세울 때 전국의 장인을 모아 진행했는데, 여러 차례에 걸쳐 밤만 되면 무너져버려 노심초사하였다. 그러던 어느 날 밤 어둠 속에서 괴물이 나타났는데 반은 호랑이고, 반은 형체조차 알 수 없는 이상한 동물이었다. 이 괴물은 눈으로 불길을 내뿜으며 건물을 들이받으려고 하였다. 이때 태조가 괴물에게 화살을 쏘라고 하였고, 화살은 빗발처럼 쏟아졌으나 괴물은 아랑곳없이 궁궐을 무너뜨리고 사라졌다.

태조가 침통한 마음으로 침실에 들었을 때 한 노인이 나타나 "한양은 비할 데 없이 좋은 도읍지로다"라며 멀리 보이는 한강 남쪽의 한 산봉우리를 가리켰다. 태조는 노인이 가리키는 곳을 보니 호랑이 머리를 한 산봉우리가 한양을 굽어보고 있는 것이었다. 그래서 노인에게 호랑이 모습을 한 산봉우리의 기운을 누를 방도를 가르쳐 달라고 하였다. 노인은 "호랑이란 꼬리를 밟히면 꼼짝 못하는 짐승이니 저처럼 호랑이 형상을 한 산봉우리의 꼬리부분에 절을 지으면 만사가 순조로울 것입니다."하고는 홀연히 사라져 버렸다. 그 다음날부터 이곳에 절을 짓고 호압사(虎壓寺)라고 명하였다고 한다.

위의 두 설화는 공통적으로 풍수지리설과 비보사찰설이 가미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즉 산의 모양을 호랑이로 본 것이며, 이를 누르기 위해 절을 창건했다는 이야기이다. 위의 두 전설에서 호압사의 창건 시기는 태조 때로 나타나지만 『봉은본말지(奉恩本末誌)』에는 1407년(태종 7) 왕명으로 절을 창건하였다고 전한다. 그러나 1394년(태조 3)에 신도궁궐조성도감(新都宮闕造成都監)이라는 관청을 두고 궁궐을 짓는 공사를 시작했고, 이듬해에 궁궐이 완성되었기 때문에 호압사는『봉은본말지(奉恩本末誌)』의 기록보다는 태조 2년이나 3년 무렵에 창건되었을 것으로 보아야 한다.

호압사의 역사는 이후 알려지지 않고 있다. 18세기에 전국 사찰의 위치와 연혁 등을 기록한 범우고(梵宇攷)나 가람고(伽藍攷)에도 호암사(虎巖寺) 또는 호갑사(虎岬寺)라 하여 간략하게 나올 뿐 구체적인 언급이 없다. 그러다가 호압사는 1841년(헌종 7)에 이르러 중창이 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같은 해 의민(義旻) 스님이 쓴 「경기좌도시흥삼성산호압사법당현판문(京畿左道始興三聖山虎壓寺法堂懸板文)」에 의하면 이 해에 당우가 퇴락한 것을 당시 상궁 남씨(南氏)와 유씨(兪氏)의 도움을 받아 법당을 고쳐지었다는 것이다.

1921년에는 당시 주지였던 안만월(安滿月) 스님이 약사전 6칸을 다시 지었다. 그리고 다시 세월이 흘러 퇴락한 사찰은 1994년 7월 주지로 부임한 원욱(元旭) 스님에 의해 중창되기에 이르렀다. 스님은 그간 망실되었던 사찰 소유의 토지를 되찾고, 1995년 약사전을 증축하고, 삼성각을 신축하였다. 또한 1996년에는 전기가 들어오게 하였으며, 2000년에는 일주문을 건립하였다. 이렇듯 1994년 이후 10여년에 걸친 원욱 스님의 중창불사로 인해 호압사는 면모를 일신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서울둘레길 6코스] 안양천코스

[서울둘레길 6코스] 안양천코스

2.3 Km    7759     2020-06-05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경수대로 1431
02-779-7902~4

안양천코스는 석수역에서 출발해 안양천, 한강을 따라 걸어 가양역에 도착하는 코스이다. 본 코스는 다소 길지만 지하철역이 곳곳에 위치하고 있어 대중교통의 접근이 편리하고, 전 구간이 평탄한 지형으로 수월한 트레킹이 가능하다. 서울의 하천과 한강을 만끽할 수 있어 숲길이 대부분인 다른 코스와 차별화가 된다. 곳곳에 운동시설, 산책로, 편의시설, 휴게시설 등이 다수 위치하고 있다. 특히 안양천길은 봄이면 봄꽃으로 물들며 하얀 벚꽃 비를 맞으며 길을 걸을 수 있다.

서울 신림동 굴참나무

서울 신림동 굴참나무

2.3 Km    35090     2019-12-20

서울특별시 관악구 난곡로35길 28-7

이 나무는 참나무과에 속하는 굴참나무로 수령이 1,000년이나 되는 노거수이다. 이 같은 참나무류는 우리나라 전역에서 잘 자라는 수종인데, 오랜 세월 동안 인위적인 식재와 육림으로 자원을 확보하지 않고, 필요에 따라 여러 가지 방면으로 활용만 되었다. 특히 우리나라 전래의 숯을 참나무로 구웠으므로, 자연 번식으로는 수요에 충당하지 못하였기 때문에 이 나무와 같이 수형이 좋고 수관폭이 방대한 노거수는 남아있는 것이 드문 실정이다.
전설에 의하면 강감찬 장군이 이곳을 지나가다가 지팡이를 꽂아 놓은 것이 자라서 현재와 같은 커다란 나무가 되었다고 한다. 인근에는 장군이 별당으로 사용하였다는 칠불사가 있으며, 연 2회 음력 7월 1일과 10월 1일 수명 보존(목신)과 동리의 평안을 위하여 고사를 지내고 있다.
* 규모 - 수고 17m, 가슴둘레 2.5m

삼성산성지

삼성산성지

2.6 Km    38039     2020-06-02

서울특별시 관악구 호암로 454-16

삼성산(三聖山) 성지는 기해박해(1839년)때 새남터에서 서양인 성직자로는 처음으로 천주교를 전교했다는 이유로 사형을 선고받아, 1839년 9월 21일(음 8월 14일)에 군문효수의 극형으로 순교한 프랑스 선교사 성 라우렌시오 앵베르 범(范) 주교와 성 베드로 모방 나(羅) 신부, 성 야고보 샤스땅 정(鄭) 신부의 유해가 모셔진 곳이다.

금천예술공장

1.7 Km    472     2020-06-02

서울특별시 금천구 범안로15길 57

글로컬(Glocal)미학을 실천하는 국제 창작공간 금천예술공장은 금천구 독산동의 옛 인쇄공장을 리모델링한 서울시창작공간으로 글로벌 미학과 로컬의 지역성을 실험하는 국제 레지던시이자 공동 프로젝트 스튜디오를 지향하는 신개념 예술 공간이다. 다양한 기획전시, 예술교육, 지역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하는 열린 창작공간으로 운영중이다.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

2.2 Km    50698     2020-06-10

경기도 광명시 기아로 113

두발에서 네발까지 기아의 역사

1973년 준공된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은 2륜차 생산을 시작으로 3륜차, 4륜차, 트럭, 승용차까지 기아차 대부분 차종을 생산해 왔다. 지금은 프라이드, 카니발, 오피러스 등 연간 35만대 생산능력을 갖추고 있다.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에서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의 동반자 기아자동차의 최첨단 자동차 제조공정을 직접 체험해보자.

G밸리 패션지원센터

2.7 Km    607     2020-06-10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10길 9

스마트 프로세스를 제공하는 허브트리 공간
2017년 재개관한 G밸리 패션지원센터에서는 스마트 패션업계를 둘러볼 수 있다. 금천구에 위치하고 있으며, 패션쇼를 할 수 있는 런웨이부터, 상설전시관, 가상피팅체험존, 스마트 스튜디오, 신제품 전시 및 패션산업 콘텐츠 VR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춘천옥

2.7 Km    19891     2020-01-31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12길 19
02-868-9937

※ 영업시간 11:30 ~ 22:00 (브레이크타임 15:00 ~ 16:30) 15년 전통을 자랑하는 식당으로 손님이 자리에 앉으면 시원한 콩나물국과 먹음직스러운 깍두기에 맛깔스러운 김치 등이 서비스되어 식욕을 돋우어 준다. 막국수 위에 양념장과 닭고기살, 열무김치, 오이채를 얹고 큼직한 배 한쪽을 올려놓은 비빔막국수와 맛있는 보쌈은 대중적인 분위기와 더불어 많은 고객들을 계속 오게 하는 묘미이다. 또한 깨끗하고 쾌적한 매장과 어우러진 서비스, 청결하고 우수한 화장실로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했다. 포장 구매 고객도 많은 전통을 자랑하는 식당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