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황금문명 엘도라도 -신비의 보물을 찾아서-" 2019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황금문명 엘도라도 -신비의 보물을 찾아서-" 2019 정보를 소개합니다.

  •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 국립김해박물관 특별전

설명

[행사소개]
“황금문명 엘도라도 – 신비의 보물을 찾아서”는 남아메리카 문명전으로, 국립김해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콜롬비아 황금박물관이 함께 준비하였다. "엘도라도"는 "황금빛이 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고대 콜롬비아 무이스카 지역의 족장이 온 몸에 금가루를 바른 채 뗏목을 타고 과타비타 호수로 나아가 의식을 치룬 것에서 비롯된 말이다. 콜롬비아 원주민의 ‘인간은 자연의 또 다른 모습이다’ 라는 우주관이 고스란히 남겨져 있는 화려한 보물 322점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이 지역의 신비한 전설이고, 현재도 살아가고 있는 그들의 모습인 엘도라도가 무엇인지 알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문의

국립김해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콜롬비아 중앙은행 1688-0527


이용안내

행사 시작일 : 2018년 11월 27일

행사 종료일 : 2019년 03월 03일

관람 가능연령 : 전 연령

행사 장소 : 국립김해박물관 기획전시실(가야누리 3층)

공연시간 : 평일 10:00~18:00 / 주말 10:00~19:00

관람 소요시간 : 30분~60분

주최자 정보 : 국립김해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콜롬비아 중앙은행

주최자 연락처 : 1688-0527

주관사 정보 : 국립김해박물관

주관사 연락처 : 1688-0527

이용요금 (이용시간) : 성인(26세 ~ 65세) : 4,000원
어린이 및 청소년(8세 ~ 25세) : 2,000원
7세 이하 유아,66세 이상 노인 : 무료

예매처: 인터파크 1688-0527




상세정보

행사소개
[행사소개]
“황금문명 엘도라도 – 신비의 보물을 찾아서”는 남아메리카 문명전으로, 국립김해박물관, 국립중앙박물관, 콜롬비아 황금박물관이 함께 준비하였다. "엘도라도"는 "황금빛이 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고대 콜롬비아 무이스카 지역의 족장이 온 몸에 금가루를 바른 채 뗏목을 타고 과타비타 호수로 나아가 의식을 치룬 것에서 비롯된 말이다. 콜롬비아 원주민의 ‘인간은 자연의 또 다른 모습이다’ 라는 우주관이 고스란히 남겨져 있는 화려한 보물 322점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는 이 지역의 신비한 전설이고, 현재도 살아가고 있는 그들의 모습인 엘도라도가 무엇인지 알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위치

경상남도 김해시 가야의길 190 (구산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