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한국관광공사에서 제공하는 공공데이터를 활용하여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정보를 소개합니다.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 빈 소년 합창단 신년음악회 2019

설명

[행사소개]
노래하는 천사들, 빈 소년 합창단이 2019년에도 한국 관객들에게 가장 먼저 신년인사를 전한다. 1969년 첫 내한 이후 한국관객을 만나온 지도 어느덧 50주년이 되는 빈 소년 합창단은 지금까지 140회가 넘는 한국공연을 통해 30개 이상의 도시에서 관객들을 만나며 꾸준히 사랑받아왔다. 오랜 인기의 비결은 합창단의 깊은 전통과 역사, 한결같이 지켜온 순수하고 깨끗한 목소리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런 빈 소년 합창단의 노래와 교육은 유네스코가 인정한 오스트리아의 세계 무형 유산으로 등재되기도 했다. 하지만 무엇보다 폭 넓은 레퍼토리로 누구나 쉽게 빈 소년 합창단의 음악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전세계가 이 합창단을 사랑해오고 있는 이유이다.
이번 한국 투어에서 합창단이 준비한 프로그램은 <빈 소년 합창단 세계 The World of the Vienna Boys Choir> 라는 주제로 빈 소년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들인 교회음악, 왈츠, 폴카를 비롯하여 오페라 음악, 오페레타, 가곡 등에서 보이 소프라노만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곡들을 선정하여 들려준다. 특히 이번 무대에서는 특별히 한국노래들도 만날 수 있는데, 빈 소년 합창단이 즐겨 부르는 한국민요인 ‘아리랑,’ 그리고 가곡 ‘그리운 금강산’을 처음 한국관객들에게 선보인다.
또한 슈트라우스의 음악들도 신년음악회에 빠뜨릴 수 없는 포인트다. 신나고 유쾌한 슈트라우스의 음악은 빈 소년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으로, 자주 출연하는 빈 신년음악회에서도 빈 소년 합창단은 언제나 슈트라우스의 음악을 불러왔다. 지난 9월 빈 소년 합창단은 슈트라우스의 음악을 녹음한 앨범 <슈트라우스 포에버> 앨범을 발매하기도 했다. 빈 소년 합창단은 마음을 정화시켜주는 경건한 성가곡으로 시작하여, 보이 소프라노의 매력이 돋보일 가곡과 오페라음악, 그리고 희망찬 새해를 시작하게 해줄 슈트라우스의 경쾌한 음악으로 아름다운 신년인사를 전한다.
빈 소년 합창단은 1월 중순 한국을 방문하여, 서울을 비롯한 7개 도시에서 투어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행사내용]
빈 소년 합창단의 주요한 레퍼토리는 성가곡과 왈츠, 오스트리아 음악이지만 지금은 영화음악, 팝, 전세계 민요 등 다양한 음악들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 빈 소년 합창단이 준비한 음악들은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들을 모두 만날 수 있다. 합창단의 대표이자 음악감독인 게랄드 비어트는 가능한 다양한 음악들을 단원들에게 소개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한 바 있는데, 이번 프로그램 역시 다채로운 음악들로 채워졌다. 주요 레퍼토리인 성가곡을 시작으로, 세계 민요와 가곡들이 1부를 장식한다. 특히 한국 민요인 ‘아리랑’과 가곡 ‘그리운 금강산’도 한국 관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2부에는 카르멘, 헨젤과 그레텔 등 오페라에 수록된 곡들이 준비되어 있으며, 마지막은 빈 소년 합창단의 주종목이라고 할 수 있는 슈트라우스의 음악들로 꾸민다. 2019년은 요한 슈트라우스, 요한 슈트라우스 2세가 서거한지 120년, 170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다. 2018년 9월 발매된 빈 소년 합창단의 <슈트라우스 포에버 Strauss For Ever>에 수록된 곡들을 선보일 예정으로, 슈트라우스 특유의 재치있고 역동적인 음악들을 노래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중세 교회음악, 왈츠, 가곡, 오페라 음악, 슈트라우스 외

-교회음악-
미하엘 프레토리우스: 하느님께 환호하여라 (Jubilate Deo)
야코부스 데 케를레: 거룩하시다 (Sanctus and Benedictus)
한스 레오 하슬러: 주님께 노래하여라 (Cantate Domino)
클라우디오 몬테베르디: 아베 마리아 (Ave Maria)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주님을 찬양하라 (Laudate Dominum) K.339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찬양하여라, 주님의 종들아(Laudate pueri Dominum) ’ Op.39-2
 
-세계여행-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노래의 날개 위에 (Auf Flügeln des Gesanges)
로베르트 슈만: 유랑의 무리 (Zigeunerleben) Op.29-3
페리 분쉬: 오늘 천사가 오시네 (Heut kommen d’Engerln auf Urlaub nach Wean)
슈타이어마르크 지방의 요들송  뻐꾸기 (Der Guggu)
경기민요 아리랑
최영섭 (작사 한상억): 그리운 금강산
인도 바잔: 라구파티 라그하브 라즈 람 (Raghupati Raghav Raj Ram)

-극장으로-
조르쥬 비제: 수비 임무를 하러 가며 (Avec la garde montante) From 오페라 <카르멘> 중 ‘거리의 소년들의 합창’
엥겔베르트 훔퍼딩크: 모래요정과 저녁기도 (Sandmann und Abendsegen) From 오페라 <헨젤과 그레텔> EHWV 93
* 솔로 곡이 무대에서 발표될 예정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너 갈라진 혀를 가진 얼룩뱀아 From <한여름 밤의 꿈>중 ‘요정의 합창’ Op.61-4
마크 샤이먼: 하례하나이다, 거룩한 여왕이시여 From 영화 <시스터 액트> OST

-슈트라우스-
요한 슈트라우스: 휴가 중에 (Auf Ferienreisen) 빠른 폴카, Op.133
요한 슈트라우스 2세: 산적 갤롭 (Banditen-Galopp) Op.378
빈 숲 속의 이야기 (Geschichten aus dem Wienerwald) 왈츠, Op.325
헝가리 만세 (Eljien a Magyar) 빠른 폴카, Op.332
트리차 트라치 (Tritsch Tratsch) 빠른 폴카, Op.214



문의

(주)크레디아 1577-5266


홈페이지

www.clubbalcony.com


이용안내

행사 시작일 : 2019년 01월 27일

행사 종료일 : 2019년 01월 27일

관람 가능연령 : 초등학생이상 / 8세 이상 관람 가능

행사 장소 :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공연시간 : 17:00~19:00

관람 소요시간 : 100분 내외 (인터미션 15 or 20분 포함)

주최자 정보 : (주)크레디아

주최자 연락처 : 1577-5266

이용요금 (이용시간) : R석 100000, S석 80000, A석 50000, B석 30000
할인정보: 조기예매 10%, 패밀리 15%, 클럽발코니 유료회원/TOPING 회원/보고 또 보고 20%, 마니아 30% 할인
예매처: 인터파크티켓, 예술의전당



상세정보

행사소개
[행사소개]
노래하는 천사들, 빈 소년 합창단이 2019년에도 한국 관객들에게 가장 먼저 신년인사를 전한다. 1969년 첫 내한 이후 한국관객을 만나온 지도 어느덧 50주년이 되는 빈 소년 합창단은 지금까지 140회가 넘는 한국공연을 통해 30개 이상의 도시에서 관객들을 만나며 꾸준히 사랑받아왔다. 오랜 인기의 비결은 합창단의 깊은 전통과 역사, 한결같이 지켜온 순수하고 깨끗한 목소리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런 빈 소년 합창단의 노래와 교육은 유네스코가 인정한 오스트리아의 세계 무형 유산으로 등재되기도 했다. 하지만 무엇보다 폭 넓은 레퍼토리로 누구나 쉽게 빈 소년 합창단의 음악을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전세계가 이 합창단을 사랑해오고 있는 이유이다.
이번 한국 투어에서 합창단이 준비한 프로그램은 <빈 소년 합창단 세계 The World of the Vienna Boys Choir> 라는 주제로 빈 소년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들인 교회음악, 왈츠, 폴카를 비롯하여 오페라 음악, 오페레타, 가곡 등에서 보이 소프라노만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곡들을 선정하여 들려준다. 특히 이번 무대에서는 특별히 한국노래들도 만날 수 있는데, 빈 소년 합창단이 즐겨 부르는 한국민요인 ‘아리랑,’ 그리고 가곡 ‘그리운 금강산’을 처음 한국관객들에게 선보인다.
또한 슈트라우스의 음악들도 신년음악회에 빠뜨릴 수 없는 포인트다. 신나고 유쾌한 슈트라우스의 음악은 빈 소년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으로, 자주 출연하는 빈 신년음악회에서도 빈 소년 합창단은 언제나 슈트라우스의 음악을 불러왔다. 지난 9월 빈 소년 합창단은 슈트라우스의 음악을 녹음한 앨범 <슈트라우스 포에버> 앨범을 발매하기도 했다. 빈 소년 합창단은 마음을 정화시켜주는 경건한 성가곡으로 시작하여, 보이 소프라노의 매력이 돋보일 가곡과 오페라음악, 그리고 희망찬 새해를 시작하게 해줄 슈트라우스의 경쾌한 음악으로 아름다운 신년인사를 전한다.
빈 소년 합창단은 1월 중순 한국을 방문하여, 서울을 비롯한 7개 도시에서 투어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행사내용]
빈 소년 합창단의 주요한 레퍼토리는 성가곡과 왈츠, 오스트리아 음악이지만 지금은 영화음악, 팝, 전세계 민요 등 다양한 음악들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 빈 소년 합창단이 준비한 음악들은 합창단을 대표하는 음악들을 모두 만날 수 있다. 합창단의 대표이자 음악감독인 게랄드 비어트는 가능한 다양한 음악들을 단원들에게 소개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한 바 있는데, 이번 프로그램 역시 다채로운 음악들로 채워졌다. 주요 레퍼토리인 성가곡을 시작으로, 세계 민요와 가곡들이 1부를 장식한다. 특히 한국 민요인 ‘아리랑’과 가곡 ‘그리운 금강산’도 한국 관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2부에는 카르멘, 헨젤과 그레텔 등 오페라에 수록된 곡들이 준비되어 있으며, 마지막은 빈 소년 합창단의 주종목이라고 할 수 있는 슈트라우스의 음악들로 꾸민다. 2019년은 요한 슈트라우스, 요한 슈트라우스 2세가 서거한지 120년, 170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다. 2018년 9월 발매된 빈 소년 합창단의 <슈트라우스 포에버 Strauss For Ever>에 수록된 곡들을 선보일 예정으로, 슈트라우스 특유의 재치있고 역동적인 음악들을 노래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중세 교회음악, 왈츠, 가곡, 오페라 음악, 슈트라우스 외

-교회음악-
미하엘 프레토리우스: 하느님께 환호하여라 (Jubilate Deo)
야코부스 데 케를레: 거룩하시다 (Sanctus and Benedictus)
한스 레오 하슬러: 주님께 노래하여라 (Cantate Domino)
클라우디오 몬테베르디: 아베 마리아 (Ave Maria)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주님을 찬양하라 (Laudate Dominum) K.339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찬양하여라, 주님의 종들아(Laudate pueri Dominum) ’ Op.39-2
 
-세계여행-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노래의 날개 위에 (Auf Flügeln des Gesanges)
로베르트 슈만: 유랑의 무리 (Zigeunerleben) Op.29-3
페리 분쉬: 오늘 천사가 오시네 (Heut kommen d’Engerln auf Urlaub nach Wean)
슈타이어마르크 지방의 요들송  뻐꾸기 (Der Guggu)
경기민요 아리랑
최영섭 (작사 한상억): 그리운 금강산
인도 바잔: 라구파티 라그하브 라즈 람 (Raghupati Raghav Raj Ram)

-극장으로-
조르쥬 비제: 수비 임무를 하러 가며 (Avec la garde montante) From 오페라 <카르멘> 중 ‘거리의 소년들의 합창’
엥겔베르트 훔퍼딩크: 모래요정과 저녁기도 (Sandmann und Abendsegen) From 오페라 <헨젤과 그레텔> EHWV 93
* 솔로 곡이 무대에서 발표될 예정
펠릭스 멘델스존-바르톨디: 너 갈라진 혀를 가진 얼룩뱀아 From <한여름 밤의 꿈>중 ‘요정의 합창’ Op.61-4
마크 샤이먼: 하례하나이다, 거룩한 여왕이시여 From 영화 <시스터 액트> OST

-슈트라우스-
요한 슈트라우스: 휴가 중에 (Auf Ferienreisen) 빠른 폴카, Op.133
요한 슈트라우스 2세: 산적 갤롭 (Banditen-Galopp) Op.378
빈 숲 속의 이야기 (Geschichten aus dem Wienerwald) 왈츠, Op.325
헝가리 만세 (Eljien a Magyar) 빠른 폴카, Op.332
트리차 트라치 (Tritsch Tratsch) 빠른 폴카, Op.214




위치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406 (서초동)